횡령·배임 이석채 전 KT 회장 구속영장 청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석채 전 KT 회장 (뉴스1 손형주 기자)
↑이석채 전 KT 회장 (뉴스1 손형주 기자)
사업추진과 사옥매각 과정에서 배임 및 횡령의혹을 받고 있는 이석채 전 KT 회장에 대해 검찰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서울중앙지검 조사부(양호산 부장검사)는 9일 사업추진 과정에서 회사에 손해를 끼치고 거액의 회삿돈을 빼돌린 혐의로 이 전 회장에 대해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 전 회장은 지하철 5~8호선 역사와 전동차에 첨단 IT시스템을 구축하고 광고권을 임대하는 ‘스마트애드몰사업’이 적자가 예상된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추진해 회사에 손해를 끼친 혐의를 받고 있다.

아울러 KT의 사옥 39곳을 매각하는 과정에서 감정가보다 싸게 팔아 회사에 손실을 입힌 혐의도 받고 있다.

이러한 이 전 회장의 행위로 KT에 100억원대 손해를 끼친 것으로 검찰은 판단하고 있다.

검찰은 또 이 전 회장원에게 상여금을풀려 지급한 뒤 되돌려 받는 수법을 이용해 비자금을 조성한 것으로 보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177.52상승 5.8618:03 04/22
  • 코스닥 : 1025.71상승 3.4918:03 04/22
  • 원달러 : 1117.30하락 1.318:03 04/22
  • 두바이유 : 65.32하락 1.2518:03 04/22
  • 금 : 63.71하락 2.0318:03 04/22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인터넷 품질 문제' 김현 "KT·SK·LG까지 통신3사 전수 조사할 것"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