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경호 차관, “외환시장 리스크 선제 대응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 추경호 기획재정부 제1차관이 10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올해 첫 거시경제금융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 추경호 기획재정부 제1차관이 10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올해 첫 거시경제금융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추경호 기획재정부 제1차관이 외환시장에 대해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리스크에 대해서는 선제 대응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정부는 10일 오전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추경호 기획재정부 제1차관 주재로 열린 ‘거시경제금융회의’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추 차관은 미국의 양적완화 축소, 엔저 심화 등의 영향으로 변동성이 확대되고 있다고 전망했다.

추 차관은 “올해에도 대내외 금융시장의 리스크는 지속될 것”이라며 “대외적으로 미국의 양적완화 축소진행으로 세계경제 금융환경에 큰 변화가 예상되고 일본과 중국 등 신흥국의 시장상황의 불확실성이 커질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또 “대내적으로는 가계부채, 기업의 잠재부실, 금융기관의 수익성과 건전성 우려 등의 리스크가 있다”며 “대내외리스크 요인에 대해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필요할 경우 선제대응을 하겠다”고 말했다.

추 차관은 또 올 한해 외환시장 상황에 대해서도 전망했다.

추 차관은 “올해 외환시장이 평온하지 않다”며 “정부는 대내외 불확실성으로 인한 변동성 확대를 줄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최근 엔저로 단기적인 어려움을 겪는 수출기업율변동보험, 긴급경영자금지원 등을 기본으로 추가대책을 마련할 것”이라며 “수출기업이 근본적으로 체질이 강화되도록 해 기업의 국제경쟁력 강화를 적극 유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