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신입직원 40% 이상 전문자격증 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융감독원이 올해 채용한 신입직원 중 변호사, 공인회계사 등 전문자격증을 소지한 사람이 40% 이상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금감원은 올해 신직원 합격해 임용식개최다고 밝혔다. 이번에 채용된 인원은 총 55명이었다.

이 중 변호사, 공인회계사 등 전문자격증을 가진가 22명으로 전합격자의 44%를 차지했다. 여성합격자의 비율은 14명로 28%를 나타냈으며 지방 합격자는 6명으로 12%를 기록했다.

또한 대졸이 50명, 고졸이 5명이었으며 이번 채의 경률은 64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한편 이번에 채용된 신입직원들은 5주간의 연수를 거쳐 다음 달말 현업에 배치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