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증권, 600여명 희망퇴직…직원 4명중 1명 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동양증권이 구조조정 차원에서 진행했던 희망퇴직에 600여명의 직원이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동양증권이 이들의 사표를 수리하기로 결정하면서 직원 4명 중 1명은 회사를 떠나게 됐다.

10일 동양증권 관계자는 “애초 희망퇴직 예정인원은 500명이었으나 이보다 많은 600여명이 신청을 했다”고 밝혔다.

희망퇴직자에게는 근속연수에 따라 6~12개월치 월급이 퇴직위로금으로 지급될 예정이다. 이로써 동양증권이 지난해 말부터 진행해온 구조조정이 일단락됐다.


 

  • 0%
  • 0%
  • 코스피 : 3145.69상승 31.1414:56 01/21
  • 코스닥 : 978.83상승 1.1714:56 01/21
  • 원달러 : 1098.70하락 1.614:56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4:56 01/21
  • 금 : 56.24상승 1.0514:56 01/21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택배노동자 과로사대책위와 포옹하는 우원식 의원
  • [머니S포토] 주호영 "방심위원장에 정연주 검토한다면 즉각 철회하라"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