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안위, 외국 원전부품 성적서 위조여부 조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원자력안전위원회(이하 원안위)는 10일 제20회 회의를 여고 국내 원전에 납품된 해외 부품에 대해서도 시험성적서 위조 여부를 조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본격적인 조사에 앞서 품목별 시험성적서를 추출하고 성적서 발행기관에 대한 국가별·지역별·시험유형별 현황을 조사 중이다.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조사방법과 범위 등 세부방안을 수립해 다음 회의 때 추가 논의하기로 했다.

원안위 관계자는 “외국업체 조사에 대한 어려점도 논의됐다”며 “최대한 조사가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다각적인 방법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