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양적완화 축소 우려에 3대 뉴욕증시 급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의 양적완화(QE) 축소 우려에 3대 뉴욕증시가 급락했다.
 
13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179.11포인트(1.09%) 내린 1만6257.94에서 거래를 마쳤다.

S&P500지수는 23.17포인트(1.26%) 떨어진 1819.20을, 나스닥 종합지수는 61.36포인트(1.47%) 하락한 4113.30을 각각 기록했다.

3대 지수 모두 최근 두달새 최대 낙폭을 기록했다.

이날 뉴욕증시가 큰 폭의 하락세로 마감한 것은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연준)가 양적완화 규모를 당초 예상보다 큰 폭으로 줄일 수 있다는 우려가 확산됐기 때문이다.

또 14일부터 본격화할 기업들의 2013년 4분기 실적이 당초 예상보다 저조할 것이라는 우려도 하락폭을 키웠다.

아울러 이번 주에 있을 JP모건체이스, 웰스파고, 뱅크오브아메리카(BoA), 씨티그룹, 골드만삭스 등 대형 은행들의 실적발표를 앞두고 관망세가 확산했다.

 

  • 0%
  • 0%
  • 코스피 : 3273.24상승 8.2809:23 06/18
  • 코스닥 : 1010.84상승 7.1209:23 06/18
  • 원달러 : 1131.60상승 1.209:23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09:23 06/18
  • 금 : 72.35하락 0.4309:23 06/18
  • [머니S포토] 제20차 일자리위원회, 한자리에 모인 정부·노동·재계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제20차 일자리위원회, 한자리에 모인 정부·노동·재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