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직 산업부 장관 “기업 투자 걸림돌 해소 앞장설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상직 산업부 장관이 14일 오전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30대그룹 사장단 투자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윤 장관은 이자리에서 산업부가 올해 규제개혁과 기업환경 안정화, 산업현장 인력난 해결 등을 중점 과제로 추진하는 3대 핵심과제를 발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윤 장관을 비롯한 기획재정부, 미래창조과학부, 환경부, 국토교통부 등 관계부
▲윤상직 산업부 장관이 14일 오전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30대그룹 사장단 투자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윤 장관은 이자리에서 산업부가 올해 규제개혁과 기업환경 안정화, 산업현장 인력난 해결 등을 중점 과제로 추진하는 3대 핵심과제를 발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윤 장관을 비롯한 기획재정부, 미래창조과학부, 환경부, 국토교통부 등 관계부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4일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30대그룹 사장단 간담회를 열고 기업 투자 규제를 해소하는데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약속했다.

윤 장관은 이날 "올해를 '규제개혁의 원년'으로 삼고 기업 투자의 걸림돌을 없애는데 전방위적으로 나서겠다"며 기업들에게 투자와 고용, 수출에 초점을 맞춰줄 것을 당부했다.

윤 장관은 올해 역점을 두고 추진할 3대 핵심과제로 ▲규제개혁 ▲기업환안정화 ▲산업현장의 인력난 해소 등을 제시했다.

윤 장관은 "'규제총량제'를 도입하고 투자 관련 규제를재검하는 작업에 우선순위를 두겠다"며 "엔저, 통상임금 부담 등 대내외 경영여건이않지만 기업환경을 안정시켜 투자 예측가능성을 높이고 인력난을 해결하는데도 신경을 쓰겠다"고 말했다.

윤 장관은 이어 "지난해 어려운 여건에도 사상 최대출 실적을성했다"며 "올해에도 기업들이 적극적인 투자에 나서 경제회복에 힘을 실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산업부 부처는 이날 간회에서 30대 그룹의 로·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정부는 향후 기업들의 건의사항을 반영해 기업의 요구를 적극 수용하고 대응할 방침이다.
 

  • 0%
  • 0%
  • 코스피 : 3264.96하락 13.7218:01 06/17
  • 코스닥 : 1003.72상승 5.2318:01 06/17
  • 원달러 : 1130.40상승 13.218:01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8:01 06/17
  • 금 : 72.78상승 0.9918:01 06/17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