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노조 위원장·간부 전원 자진 출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철도파업 관련으로 경찰에 수배된 김명환 철도노조 위원장이 14일 경찰에 자진출석한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중구 정동 민주노총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저를 비롯한 간부 전원이 자진 출석하고자 한다"며 "자진출석은 노사간 갈등으로 인한 모든 부담을 책임지고 가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말했다.

김 위원장을 포함한 13명의 주요 지도부도 동반 출두를 결정하면서 체포영장이 발부된 지도부 35명 전원이 경찰에 검거되거나 자진출석 하게 됐다. 철도노조가 총파업에 돌입한 지난달 9일 이후 37일만이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중 최대한 빠른 시간 안 경찰에 출두할 예정이다. 민주노총 본부 건물 주변에는 노조 지도부의 출두를 고려해 경찰 인력 350여명이 배치됐다.

 

  • 0%
  • 0%
  • 코스피 : 3302.84상승 16.7415:30 06/25
  • 코스닥 : 1012.13하락 0.4915:30 06/25
  • 원달러 : 1127.70하락 7.215:30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5:30 06/25
  • 금 : 73.73상승 0.315:30 06/25
  • [머니S포토] '외식 가맹사업 거래 공정화 자율규약 체결'
  • [머니S포토] 코리아패션마켓 시즌3, '패션업계 경기 활성화 촉진'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외식 가맹사업 거래 공정화 자율규약 체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