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X 채권단, 자율협약 체결…강덕수 회장 퇴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투데이 DB
▲머니투데이 DB
STX 경영정상화를 위한 채권단의 자율협약이 타결됐다. 이번 협약으로 강덕수 회장은 경영일선에서 물러날 전망이다.

14일 금융권에 따르면 STX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은 이날 채권은행들(우리·신한·농협·정책금융공사)로부터 자율협약 체결에 대한 동의서를 접수받았다. 채권단은 이번주 중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STX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

이번 채권단 안건에는 전문경영인을 신임대표로 선임한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강덕수 회장은 대표에서 물러나게 되는 것을 의미한다.

채권단은 STX의 상장폐지를 막기 위해 이달과 다음약 7000억원 규모의 출자환(출자전환비율 58%)을 실시할 예정이다. 기존 채권2017년까지 상환을 유예하고 담보가 있는 채권은 3%, 담보가 없는 채권은 2%의 이자를 적용키로 했다.

또한 신규자금 지원 효과를해 STX에 1억5000만달러 규모입신용장 한도를 신규로 설정할 예정이다. 이번 자율협약으로 STX그룹 지주사중심이었던 사업구조에서 벗어나 전문 상사로 탈바꿈할 전망이다.
 

  • 0%
  • 0%
  • 코스피 : 3252.13상승 2.8118:01 06/14
  • 코스닥 : 997.41상승 6.2818:01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8:01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4
  • 금 : 71.18상승 0.4718:01 06/14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