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 시리즈, 5명 중 1명은 샀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노트 시리즈'가 국내시장 누적 판매량 1000만대(공급 기준)를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1년 처음 선보인 갤럭시노트 이후 갤럭시노트2와 갤럭시노트3까지 매년 갤럭시노트 시리즈 제품을 내놓고 있다.

갤럭시노트 시리즈는 5인치 중반대의 대화면과 'S펜'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스마트폰과 태블릿PC의 경계의 제품이란 의미로 '패블릿'이란 새 카테고리를 창출하기도 했다.

'갤럭시노트' 시리즈, 5명 중 1명은 샀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 시리즈 국내시장 1000만대 돌파를 기념해 '천만이 노트하다! 갤럭시노트 팬 페스타'을 실시한다. 갤럭시노트3 신규 구매자를 대상으로 17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이벤트 페이지에서 선착순으로 뮤지컬 <맘마미아>, <저지보이스> 티켓 총 100매(50명, 1인 2매)과 삼성카메라(ST-66, 1000명)를 증정한다. 축하메시지를 남기는 것만으로도 에버랜드 티켓을 받을 수 있다.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