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 풍부한 유·무형자산 활용한 관광산업 육성 필요

광주상의-국민경제자문회의 세미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6일 오후 광주상의 회의실에서 ‘서비스산업 경쟁력 강화 방안 세미나’가 열리고 있다./사진제공=광주상공회의소
16일 오후 광주상의 회의실에서 ‘서비스산업 경쟁력 강화 방안 세미나’가 열리고 있다./사진제공=광주상공회의소

광주·전남지역은 유·무형의 중요한 자산들을 많이 확보하고 있는 만큼 경쟁력을 갖춘 서비스산업이 지역 핵심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발굴·육성 정책이 절실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같은 주장은 16일 오후 광주상공회의소·국민경제자문회의 공동 주최로 열린 ‘서비스산업 경쟁력 강화방안 세미나’에서 나왔다.

박흥석 광주상의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광주지역은 디자인산업이 전략산업으로 육성되고 있고, 국립아시아 문화전당을 중심으로 한 문화콘텐츠산업, 국내외 전시·컨벤션 중심의 MICE산업과 전남의 관광·레저산업 등 앞으로 지역 성장과 발전을 이끌고 나갈 유무형의 중요한 자산들을 확보하고 있다"며 "서비스산업의 생산성 향상과 고부가가치화를 위해 우리 모두가 철저히 준비하고, 실천해 나간다면 서비스산업이 지역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핵심산업으로 자리잡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정택 국민경제자문회의 부의장은 축사에서 “이미 한류 등 우리나라 고유의 특성을 잘 살린 콘텐츠가 세계시장에서 충분한 성과를 나타내고 있듯이, 특히 문화적인 자산이 풍부한 호남지역에서 글로벌시장에서 통할 수 있는 경쟁력을 갖춘 서비스산업을 발굴해 육성한다면 한국 경제가 도약하는 원동력이 될 것이다”고 전망했다.
 
이어진 토론 세션에서 송경용 동신대 교수는 호남권역 서비스산업 발전을 위해서 문화 및 관광산업 육성 필요성을 강조했다.

송 교수는 “호남권 주요 도시별로 문화도시재생을 통한 문화관광 인프라 확충 방향 및 전략 수립, 지역 특성에 맞는 문화 클러스터 육성, 전통과 문화예술의 브랜드화 등 다양한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고 말했다. 
 
조인형 광주발전연구원 단장은 광주를 대표하는 고부가가치 서비스산업으로 문화중심도시관련 서비스업, 영상산업, 디자인산업 등을 제시했으며, IT기술을 활용한 서비스 생산성 제고를 제안했다.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