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보다 예뻐졌네?" 설빔 코디 3종 세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설날이 2주 앞으로 다가왔다. 오랜만에 만나는 친지들에게 ‘더 예뻐졌다’는 말을 듣고 싶은게 인지상정. 이를 위해 외모 관리도 중요하지만 스타일에도 신경써야한다. 늘씬하게 보이는 것은 물론 트렌디함까지 갖춘 스타일별 설날 코디법을 정리해봤다.

▶귀여움과 발랄함 어필! 어려 보이고 싶다면 ‘캐주얼 룩’ 추천

▲바디웜코트와 데님셔츠드레스, 스트라이프드레스, 니삭스는 유니클로(UNIQLO), 스니커즈는 케즈(Keds),
백은 블랙마틴싯봉(BLACK Martine SITBON), 시계는 라도(RADO)(제공=엠퍼블릭)
▲바디웜코트와 데님셔츠드레스, 스트라이프드레스, 니삭스는 유니클로(UNIQLO), 스니커즈는 케즈(Keds), 백은 블랙마틴싯봉(BLACK Martine SITBON), 시계는 라도(RADO)(제공=엠퍼블릭)
절로 상큼함과 귀여움이 묻어나는 20대 초반 때와 달리, 중반으로 접어들수록 사촌동생들과 나이차이를 느끼며 스스로 ‘늙었구나’라고 한탄하는 상황을 겪게 된다. 하지만 걱정할 것 없다. 옷만 어려 보이게 잘 입어도 사촌동생들과 또래로 보이는 것은 어렵지 않다.

어려 보이기 위해서는 귀여움과 발랄함을 어필할 수 있는 캐주얼한 스타일이 적격. 스키니한 바지를 입을 자신이 없다면, 캐주얼한 스트라이프 드레스나 데님 소재의 셔츠 드레스를 레이어드 해 입어 활동적인 느낌을 줄 수 있다. 아우터는 무게감 있는 야상스타일의 코트나 점퍼를 선택해 스타일리시하게 연출하는 것이 좋다. 

상의가 캐주얼하다면 하이힐은 잠시 내려놓고 편안한 스니커즈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고향에 내려가기 위해 장시간 버스나 열차를 이용한다면 더욱 유용하다. 여기에 종아리를 살짝 덮는 컬러풀한 니삭스를 매치하면 멋스럽다. 가방 역시 어두운 컬러보다는 비비드한 색상을 골라 화사하게 연출하는 것이 한결 더 어려 보일 수 있다.

▶ ’이제 다 컸어요’ 페미닌 룩으로 여성스럽게
▲코트와 스웨터는 스테파넬(STEFANEL), 플라워팬츠는 폴 앤 앨리스(PAUL & ALICE), 
슈즈는 페르쉐(Perche), 백은
▲코트와 스웨터는 스테파넬(STEFANEL), 플라워팬츠는 폴 앤 앨리스(PAUL & ALICE), 슈즈는 페르쉐(Perche), 백은
가족이라는 이유로 그동안 친척들에게 트레이닝 복을 입은 편안한 모습만 보여줬다면, 이번 명절을 새로운 나의 모습을 어필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로 삼자. 트렌디함과 청순함으로 무장한 페미닌 스타일로 가족들의 ‘여성스러워졌다’는 말에 도전하자.

어떻게 여성스럽게 코디하면 좋을 지 고민이라면, 패턴 아이템을 활용하는 것이 가장 손쉽다. 2014 S/S 패션 트렌드로 플라워, 기하학적인 패턴이 떠오른 가운데 패턴 아이템을 상, 하의 중 한 곳에 포인트로 매치하면 부담스럽지 않은 페미닌 룩을 완성할 수 있다. 

패턴 팬츠를 하의로 선택할 경우, 모노톤보다는 과감하게 상의를 컬러풀한 아이템으로 선택하면 더욱 스타일리시 해 보이는 효과가 있다.

그리고 페미닌 룩의 마무리는 ‘하이힐’이다. 패턴 팬츠에는 아찔한 각선미를 뽐낼 수 있는 펌프스나 스틸레토 힐이 가장 베스트다. 또한 화려한 팬츠를 골랐으면 가방은 무늬가 없고 심플한 디자인으로 선택하는 것이 좋으며, 포인트로 메탈릭한 시계나 액세서리를 착용할 것을 추천한다.

▶’이제 어엿한 직장인모던 룩으로 커리어우먼 변신
"작년보다 예뻐졌네?" 설빔 코디 3종 세트


명절에 고향 친구를 만날 때만큼이나 스타일에 신경이 쓰이는 경우도 없다. 몇 개월 혹은 몇 년 만에 얼굴을 마주하는 친구에게 이제 어엿한 직장인이 되어 행복한 삶을 살고 있다는 것을 간접적으로 드러낼 수 있는 수단이 바로 옷차림이다.

오랜만에 친구와 만날 때는 최대한 세련되고 차분한 의상을 선택해 커리어우먼의 느낌을 강조해보자. 모던한 분위기를 살리기 위해서는 패딩보다는 코트, 청바지보다는 모직 소재의 팬츠나 와이드 팬츠를 추천한다. 상의 또한 티셔츠가 아닌 블라우스나 셔츠를 선택해 단정하게 연출하면 좋다.

통이 넓은 와이드 팬츠에는 낮은 굽의 신발보다 굽이 살짝 있는 오픈토 슈즈나 앵클 부츠가 궁합이 잘 맞다.가방은 클러치가 아닌 클래식한 디자인의 빅백이 어울리며, 밝은 계열이나 파이톤 소재 등의 백이 고급스럽고 세련된 커리어우먼 스타일을 완성하는데 적합하다.
 

  • 0%
  • 0%
  • 코스피 : 3285.91상승 9.7213:20 06/24
  • 코스닥 : 1014.11하락 2.3513:20 06/24
  • 원달러 : 1135.50하락 2.213:20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3:20 06/24
  • 금 : 73.43상승 0.9113:20 06/24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회 환노위 회의 주재하는 송옥주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부동산 전수조사 압박' 윤호중 "생선도 머리부터 썩기 마련"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