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누나' 김동률 '출발' 듣던 이미연, 마음은 이미 도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우 이미연이 가수 김동률의 노래 ‘출발’을 듣던 중 사심을 드러냈다.


지난 17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꽃보다 누나’ 8회 감독판 디럭스컷 미방영분 특집 편에서는 여배우 꽃누나들과 짐꾼 이승기의 여행 뒤풀이와 미방송분이 담긴 에필로그가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동률의 노래에 환호하는 배우 윤여정, 김자옥, 김희애, 이미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이미연의 김동률을 향한 적극적인 모습이 돋보였다.


여행 중 차 안에서 배우 이승기가 김동률의 노래 ‘출발’을 틀자 꽃누나들은 환호했다. 이에 이승기는 김동률과의 친분을 자랑했고, 여배우들은 김동률에 대한 질문을 쏟아냈다.


이미연은 “나 사실 소심하고 말도 없어. 이렇게 일할 때만 밝은 척해. 나 되게 조용조용한 성격이라고 전해줘”라며 이미지 변신을 꾀하려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이승기는 "김동률의'출발' 선곡이 좋았다. 갑자기 분위기가 확 올라왔다. 방송에 그 노래 좀 써달라. 그 노래 때문에 칭찬 많이 받았다"고 덧붙이며 과거를 회상했다.

<사진=tvN ‘꽃보다 누나’>



 

  • 0%
  • 0%
  • 코스피 : 2455.80하락 24.612:49 02/06
  • 코스닥 : 764.37하락 2.4212:49 02/06
  • 원달러 : 1247.60상승 18.212:49 02/06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2:49 02/06
  • 금 : 1876.60하락 54.212:49 02/06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