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남일녀’ 이하늬 누에고치 빙의, 실 뽑는 마술사로 변신 ‘폭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사남일녀' 이하늬가 누에고치 빙의한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4남1녀(사남일녀)'에서 배우 이하늬가 저녁 식사 도중 입에서 실을 토해냈다. 곤혹스러운 표정으로 입에서 실을 뱉어내는 이하늬의 모습에 처음에는 당황해 하던 다른 출연자들이 결국 웃음을 참지 못했다.

문어 손질을 맡았던 배우 겸 가수 김민종이 낚싯줄을 제대로 제거하지 않아 일어난 일이었다. 실을 뱉어내는 이하늬의 모습에 김민종은 "바늘은 다 뺐는데..”라고 말하며 미안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이하늬는 "골로갈 뻔 했다"고 말하며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방송인 김구라는 "마술사인 줄 알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옆에서 지켜보던배우 김재원도 "나는 치실 하는 줄 알았다"고 덧붙여 웃음을 더했다.

<사진=MBC '4남1녀'>



 

  • 0%
  • 0%
  • 코스피 : 2438.19하락 42.2118:05 02/06
  • 코스닥 : 761.33하락 5.4618:05 02/06
  • 원달러 : 1252.80상승 23.418:05 02/06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6
  • 금 : 1879.50상승 2.918:05 02/06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은행지주 지배구조 감독·소통 강화할 것"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첫날…인사 나누는 한덕수 총리·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