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선알미늄, 평택미군기지 이전 인프라공사에 방폭창 납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남선알미늄이 평택미군기지 이전 인프라공사에 방폭창을 납품한다.

산업용소재 전문기업인 남선알미늄은 경기도 평택시 팽성읍에 있는 평택화력지원 차량정비시설 공사현장에 방폭창 및 방폭도어를 납품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공급은 시공사인 현대엠코를 통해 오는 3월 준공일정에 맞춰 순차적으로 진행되며, 공급규모는 총 15억4000만원 물량 규모다.

방폭창은 폭탄, 테러 등 외부폭발로부터 건물 내부의 인명에 대한 피해를 최소화함을 목적으로 폭발압력에 충분히 견딜 수 있도록 제작된 특수 창이다.

남선알미늄은 지난 2008년 업계 최초로 방폭창사업과 관련한 미국 HTL 인증을 획득한 후 포항의 미국 해병대 캠프를 비롯한 다수의 미군기지와 GS칼텍스 여수공장, 삼성중공업 대산공장 등 다양한 수행 실적을 쌓아왔다. 지난해에는 평택 중여단시설 및 여단본부 등 10여개 프로젝트를 통해 19억원의 매출을 올린바 있다.

남선알미늄 관계자는 “미국의 9.11 테러 이후 전세계 미군기지에는 의무적으로 방폭창 사용이 규제화되고 있다”면서 “평택미군기지 이전이 3년여 앞으로 다가온 만큼 관련 인프라공사나 소규모 특수시설을 중심으로 시장이 형성될 전망이며, 방폭창사업이 회사 전체의 매출 성장과 수익성 개선을 견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남선알미늄은 현재 준공단계에 있는 2013년 연계 공사와 군특수 인프라시설 등 신규공사에도 지속적으로 입찰해 약 60억원 이상의 매출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올해 방폭창사업부의 국내 시장점유율을 30%까지 올린다는 계획이다.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