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정보유출 방지 TF 출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찬우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17일 오후 서울 중구 태평로 금융위원회 대회의실에서 열린 금융회사 고객정보보호 정상화 TF 첫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 = 뉴스1 박정호 기자)
▲정찬우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17일 오후 서울 중구 태평로 금융위원회 대회의실에서 열린 금융회사 고객정보보호 정상화 TF 첫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 = 뉴스1 박정호 기자)
금융회사의 개인정보 유출 재발 방지를 위한 테스크포스(TF)가 17일 출범했다.
 
금융위원회는 17일 '금융회사 고객정보보호 정상화 TF' 1차 회의를 열고 앞으로 TF 운영계획 및 주요 검토 이슈를 논의했다.

TF 팀장을 맡은 정찬우 금융위 부위원장은 이날 회의에서 "검찰 수사결과에 따르면 불법수집자와 최초 유포자가 검거돼 외부에 더 이상 고객정보가 추가로 확산되지는 않는 것으로 현단계에서는 판단되지만 신속한 대응과 함께 유사사례 재발방지를 위한 근본적이고 구체적인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TF는 정 부위원장을 팀장으로 최종구 금감원 수석부원장, 이인재 안전행정부 제도정책관 등 정부 부처 담당자와 박노형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원장, 이병윤 금융연구원 부원장 등 학계 및 민간연구소 전문가 등 11명으로 구성됐다.

TF는 앞으로 제도 개선, 내부통제·IT, 전금융회사 점검·분석의 3개 주제로 나눠 실무작업반을 가동키로 했다. 실무작업반은 앞으로 매주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2383.35하락 9.8115:08 12/07
  • 코스닥 : 718.25하락 1.1915:08 12/07
  • 원달러 : 1321.80상승 315:08 12/07
  • 두바이유 : 77.97하락 2.8415:08 12/07
  • 금 : 1782.40상승 1.115:08 12/07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인사 나누는 한동훈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지프, 올 뉴 그랜드 체로키 & 올 뉴 그랜드 체로키 4xe 출시…8,550만원부터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