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엠투자증권, "올해 코스피, 2300까지 간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증시 핵심은 경기와 화폐유통속도(V)입니다. 연초 우리 증시가 상승 모멘텀 부재로 조정세를 보이고 있지만 국내외 경제가 상방향 회복을 가시화하면서 코스피지수는 2300선까지 상승할 것입니다.”

임노중 아이엠투자증권 투자전략팀장(이사)는 21일 한국거래소에서 가진 간담회에서 2014년 우리 증시의 핵심 키워드로 경기와 화폐유통속도를 꼽으며, 지수가 2300까지 상승할 것으로 내다봤다.

미국 경제가 고용회복을 통한 선순환구조로 이전되고, 유로경제도 재정위기에서 벗어나 회복국면을 진행하고 있다는 점을 눈여겨봐야할 중요 변수로 강조했다.

일각에서 지적되고 있는 미국의 출구전략 시행이 글로벌 경기에 미칠 영향은 제한적이란 판단이다.

임 팀장은 글로벌 유동성측면과 관련해 “미국 연준의 출구전략 시행으로 본원통화는 축소되지만 경기회복과 디레버리징의 마무리로 통화신용창출에 의한 유동성은 본격적인 회복 국면에 들어설 것”이라고 전망했다.

지난 2008년과 2010년 달러화 강세국면과 달리 현재의 달러화 강세국면에서는 글로벌 유동성이 수익률을 쫓아 이동함에 따라 올해 우리나라의 강한 경기 모멘텀과 양호한 펀더멘털, 여기에 증시의 가격메리트 요인까지 감안한다면 글로벌 자금의 증시 유입이 기대된다는 설명이다.

임 팀장은 “올해 미국과 유럽 등이 주도하는 세계경기 회복이 가시화되면서 우리경제 역시 민간소비가 장기 하락 추세선으로 복귀하고, 수출주도의 회복이 보다 강해질 것”이라며 “2014년 국내외 경제는 상방향 회복 추세를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연초 국내증시가 상승모멘텀 부재로 조정세를 보이고 있지만 올해 우리 기업의 주당순이익(EPS) 성장세가 평균 5%, 최근 3년 P/E(주가를 주당순이익으로 나눈 값) 평균 9.5배 적용 시 종합주가지수는 2230포인트이며 미국증시 P/E 15.2배의 3분의 2를 적용한다면 2300선도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