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둥이 낳으면 출산휴가 120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두명 이상의 자녀를 출산하는 여성근로자의 출산전후휴가가 120일로 늘어난다.

정부는 21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근로기준법’, ‘고용보험법’ 일부 개정법률을 공포했다. 개정 내용은 오는 7월 이후 다태아를 출산한 근로자를 대상으로 적용된다.

현재는 여성근로자가 출산하는 단태아, 다태아 출산 모두 출산전후휴가 기간이 90일이다.
 
정부는 다태아 산모는 출산 후 회복에 더 많은 시간이 필요하고 육아 부담도 크다는 점을 감안해 휴가기간을 90일에서 120일로 확대했다.

출산전후휴가 기간 120일 중 75일은 사업주가 유급의무를 부담한다. 나머지 45일은 고용센터에서 출산전후휴가 급여를 지원한다. 위반 시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다만 우선지원 대상기업의 경우 고용센터에서 사업주 유급기간을 포함한 120일까지 출산전후휴가 급여를 지원한다. 출산전후휴가 급여는 통상임금의 100%로 월 135만원 한도다.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