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지수형 ELS 7년간 100% 수익상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한금융투자, 지수형 ELS 7년간 100% 수익상환
신한금융투자가 판매한 지수형 ELS가 100% 수익상환됐으며, 평균 수익률은 연 10%대를 기록했다.

신한금융투자는 27일 이 같은 내용의 최근 7년(2007~2013년) 동안 자사가 판매한 공모 지수형 ELS에 대한 분석 결과를 내놨다.

이에 따르면 신한금융투자가 7년간 공모한 만기 1년이 넘는 지수형 ELS 456개가 모두 수익상환됐으며, 평균 수익상환 기간은 약 7개월(218일)로 1년 안에 수익 실현됐다. 수익률은 연 10.07%였다.

특히 금융위기 때는 홍콩항셍지수가 76% 하락했음에도 불구하고 수익상환되는 저력을 보였다.

신한금융투자에 따르면 100% 수익상환을 보인 ELS는 몇가지 특징을 보였다.

첫번째는 기초자산이 지수로 이뤄진 지수형이다. 등락이 심한 종목형보다 상대적으로 변동성이 작은 지수형 ELS가 안정적 수익을 거두었다.

두번째는 만기가 1년을 초과하는 상품이다. 1년 이하의 상품들은 예상치 못한 사건 등 외부 충격이 있을 경우 수익 상환이 어려웠던 반면 1년을 초과하는 만기의 상품들은 외부 충격이 있더라도 장기적으로 추세를 회복해 수익상환 되는 저력을 보였다.

마지막으로 스텝다운형 구조라는 점이다. 이 구조는 시간이 지날수록 수익상환 되는 기준점이 낮아지기 때문에 수익상환 가능성이 높아진다. 스텝다운형이야말로 시간과의 싸움에서 시간의 편에 서 있다는 것이 신한금융투자의 설명이다.

한편 신한금융투자는 3개 지수 중 2개만 조건에 충족되면 수익상환되는 특허 받은 ELS(투윈스) 등 지수형 ELS를 매주 선보이고 있다. 특히 첫 조기상환 배리어를 85%로 낮춘 지수형 ELS가 인기다.

최영식 신한금융투자 OTC팀 부장은 “ELS는 중위험 중수익품의 대표상품이며, 지수형 ELS는 그 중에서도 가장 매력적인 상품”이라며 “ELS는 상승, 하락, 횡보장에 따라 다양한 구조의 상품을 제공할 수 있기에 불확실한 장세에 더욱 더 빛날 것”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8:01 05/27
  • 금 : 1847.60상승 1.3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