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3 캐스팅, '짜리몽땅' 시작부터 끝까지 닭살 하모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k팝스타3 캐스팅'

보는 내내 소름이 돋아나는 하모니였다. 지난 1월 26일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3'(이하 K팝스타3)에 출연한 짜리몽땅 멤버 여인혜, 박나진, 류태경이 세 심사위원의 극찬을 받으며 YG로 캐스팅됐다.


이날 방송된'K팝스타 시즌3' 캐스팅 무대에 선 짜리몽땅은 걸그룹 씨스타의 '러빙유', 가수 아이유의 '분홍신'을 편곡해 선보였다. 세명은 폭발적인 가창력뿐 아니라 뮤지컬 요소를 첨가한 율동으로 끼를 발산했다.


이날 박진영은 "같은 반 3명이 대구에서 서울로 올라와 이럴 수 있나. 실력이 없고 연습이 부족하면 도저히 나올 수 없는 메이저 7화음을 한다"며 "이대로 나가서 노력이 얼마나 위대한 건지 알려주면 좋겠다. 음악을 시작하는 아이들에게 롤모델이 되면 좋겠다"고 했다.


유희열도 "전곡에서 아이유의 '분홍신'으로 넘어갔던 부분에 깜짝 놀랐다. 각자 솔로로 데뷔해도 좋을 친구들이다"고 호평했다.


반면, 두 심사위원과 달리 양현석은 반전 심사평으로 짜리몽땅 멤버들을 긴장케 했다. 양현

석은 "앞에서 극찬을 했기 때문에 반대로 지적해보겠다. 셋 중에 리드보컬이 없는 것 같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는 "내가 안 좋은 소리를 한 이유는 YG에서 짜리몽땅을 캐스팅할 것이기 때문이다"며 짜리몽땅을 놀라게 했다.

<사진=SBS 'K팝스타 시즌3'>



 

  • 0%
  • 0%
  • 코스피 : 2332.64하락 45.3518:03 06/30
  • 코스닥 : 745.44하락 16.9118:03 06/30
  • 원달러 : 1298.40하락 0.618:03 06/30
  • 두바이유 : 114.22상승 1.0118:03 06/30
  • 금 : 1817.50하락 3.718:03 06/30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취임 이후 보험업 상견례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