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당진공장 사망사고…관리부실 또 도마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제철 당진공장서 또 다시 사망사고가 발생했다. 노동당국의 부실한 관리감독이 도마 위에 오르고 있다.

2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전 충남 현대제철 공장에서 작업을 하던 협력사 소속직원 김모씨(53)가 냉각수가 담긴 웅덩이빠져화상을 입고 병원로 옮겨 치료를 받던 중 23일 오후 사망했다.

현대제철 당진공장에서는 2012년 9월부터 최근까지 가스 누출과 작업 도중 추락사 등으로 14명의 근로자가 숨졌다. 이번 사고까지 합하면 모두 15명으로 사망자가 늘게 됐다.
 

  • 0%
  • 0%
  • 코스피 : 2612.45하락 4.7715:30 05/26
  • 코스닥 : 871.43하락 1.2615:30 05/26
  • 원달러 : 1267.00상승 2.415:30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5:30 05/26
  • 금 : 1846.30하락 19.115:30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