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해외 악재에 1910선 '턱걸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스피가 해외 악재에 1910선대로 추락했다.

27일 코스피는 전거래일대비 30.22포인트(1.56%) 내린 1910.34로 마감했다.

지난 주말 아르헨티나, 터키 등 신흥국 통화가치가 급락하면서 신흥국 위기론이 불거진 가운데 이날 코스피는 장 초반 1900선을 하회하는 등 급락세로 장을 출발했다. 이후 낙폭을 회복하기는 했으나 1910선에 턱걸이하는데 그쳐야 했다.

전체 거래량은 3억3628만주, 거래대금은 4조3215억원으로 집계됐다.

투자주체별로 기관이 5197억원 순매수했으나 개인이 34억원, 외국인이 5208억원 순매도하며 지수를 끌어내렸다. 프로그램은 차익이 19억원 순매수한 가운데 비차익에서 1514억원 매도 우위를 기록하며 합계 1495억원 순매도했다.

업종별로 전업종이 하락했다. 화학이 2.52% 급락했고 통신(-2.37%), 서비스(-2.37%), 종이목재(-1.96%), 보험(-1.74%), 의약품(-1.70%), 의료정밀(-1.70%), 건설(-1.68%), 철강금속(-1.57%), 제조(-1.52%), 기계(-1.44%), 전기전자(-1.43%), 금융(-1.35%), 운송장비(-1.28%), 은행(-1.22%), 증권(-1.02%) 등의 낙폭이 컸다.

시가총액 상위권 종목들 가운데 기아차(1.52%), 현대모비스(0.51%), 신한지주(0.45%)를 제외한 전종목이 하락했다.

삼성전자가 반등 하루 만에 하락하며 1만5000원(1.15%) 떨어진 129만2000원을 기록, 재차 130만원대를 하회했으며, SK텔레콤(-3.29%), NAVER(-2.95%), KB금융(-2.51%), LG화학(-2.42%), 현대중공업(-2.39%), 현대차(-1.97%), POSCO(-1.81%), SK하이닉스(-1.81%), 삼성생명(-1.77%), 한국전력(-1.62%) 등이 모두 내렸다.

종목별로 북한의 이산가족 상봉 제안에 현대상선이 가격제한폭(14.75%, 1800원)까지 급등한 1만4000원으로 거래를 마쳤고, 광명전기도 7.6% 상승했다.

AI가 전국으로 확산했다는 소식에 힘입어 동원수산이 6.4% 올랐으며, 국내 최대 생석회 생산업체인 백광소재가 방역 기대감에 5.6% 상승 마감했다.

반면 최근 줄기세포 특허 소식에 강세 행진을 이어가던 우리들제약이 가격제한폭(15%)까지 급락했으며, STX그룹에서 분리돼 사명을 팬오션으로 바꾸고 지난 24일 변경상장된 팬오션이 2거래일 연속 하한가로 추락했다.

지난 20일 거래 재개 이후 연일 하락세를 나타낸 골든브릿지증권은 이날도 12.89% 떨어지며 6거래일 연속 약세 흐름을 이어갔다.

전체 상장 종목은 상한가 4개를 포함해 140개, 하락 종목은 하한가 5개를 포함해 693개다. 보합은 50개로 집계됐다.

한편 이날 코스닥지수는 전거래일대비 12.80포인트(2.46%) 떨어진 507.51로 마감했다. 원/달러 환율은 3.20원(0.30%) 오른 1083.6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 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8:03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8:03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8:03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3 05/16
  • 금 : 1813.50상승 6.118:03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