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교저축은행 본입찰, 러시앤캐쉬 등 참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예금보험공사가 예성저축은행과 예주저축은행, 예신저축은행, 예나래저축은행 등 4개 가교저축은행의 본입찰을 마감하고 오는 2월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방침이라고 28일 밝혔다.

예보에 따르면 이번 본입찰에는 아프로파이낸셜그룹(러시앤캐쉬)과 웰컴크레디라인대부(웰컴론), 한국투자저축은행, 진원이앤씨, 송낙훈 컨소시엄 등이 본입찰서를 제출했다.

특히 대부업계 자산 순위 1위인 러시앤캐쉬는 지난번 예비입찰과 마찬가지로 매물로 나온 4개 가교저축은행에 모두 입찰서를 제출했다. 또한 웰컴론은 예성과 예신저축은행 등 2곳에 입찰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매물로 나온 가교저축은행은 부실 정리가 진행 중인 예보 산하의 저축은행들이다.

 

 

  • 0%
  • 0%
  • 코스피 : 3144.63상승 12.7509:35 04/12
  • 코스닥 : 992.75상승 3.3609:35 04/12
  • 원달러 : 1121.10하락 0.109:35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09:35 04/12
  • 금 : 60.94하락 0.309:35 04/12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4월 3주 오전 '비공개' 모임 개최한 민주당 초선의원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