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황후 윤아정, 여기저기 막그냥 '악녀'였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기황후'에서 악녀로 활약하는 배우 윤아정이 알고 보니 악녀연기 전문 배우였다. 윤아정은 지난 1월 28일 방송된 MBC드라마 '기황후'에서 승냥(하지원 분)을 괴롭히는 연화 역을 맡아 악녀 연기에 박차를 가했다.


윤아정은tvN 드라마 '노란 복수초'와 MBC 드라마 '백년의 유산'에서 이미 두번이나 악랄한 악녀 연기를 선보인 바 있어 이번 '기황후'에서의 악녀 연기가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윤아정의 독한 악녀 연기가 더해져 하지원의 복수가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

<사진=MBC '기황후'>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