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들어 고속도로 '숨통'…서울-부산 6시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설 연휴 첫날인 30일 오후 들어 주요 고속도로의 정체가 조금씩 풀리고 있다.

이날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서울에서 출발하는 귀성 차량의 예상 소요시간(요금소·승용차 기준)은 오후 2시 기준으로 부산 6시간, 대전 3시간20분, 대구 5시간10분, 광주 5시간10분, 강릉 4시간, 목포 5시간10분 등을 기록하고 있다.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죽암휴게소∼대전나들목 14.01㎞ 구간에서 시속 40㎞ 이하로 정체를 빚고 있으며 옥산휴게소∼남이분기점 등 총 22.41㎞ 구간에서 지체되고 있는 상태다.

경부고속도로 상행선 역시 회덕분기점∼신탄진나들목 3.42㎞ 구간 등 총 9.41㎞ 구간에서 거북운행을 하고 있다.

영동고속도로 강릉 방향은 여주나들목∼문막나들목 21.06㎞ 구간을 비롯해 용인나들목∼양지나들목, 덕평나들목∼이천나들목 등 43.88㎞에 걸쳐 정체를 보이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목포 방향 화성휴게소∼행담도휴게소 24.63㎞ 구간에서 지체와 정체가 반복되는 상태다.

중부내륙고속도로 마산 방향은 상주나들목∼상주터널북단 12.97㎞ 구간에서 시속 40㎞ 이하로 운행하고 있다.

한편 이날 도로공사는 오후 2시 기준으로 차량 25만대가 수도권을 빠져나갔으며, 이날 중 약 16만대가 더 귀성길에 오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