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아 안면장애, 병마도 꺾지못한 희망전도사의 '모성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희아 안면장애, 병마도 꺾지못한 희망전도사의 '모성애'

‘김희아 안면장애’

스타강사 김희아 씨가 안면장애 수술을 받았을 당시 심경을 고백했다.


30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 출연한 김희아 씨는 수술 직전 딸을 생각하며 수술을 견뎌냈다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아 씨는 “수술을 받기 전 어떤 준비를 했느냐”는 MC들의 질문에 “그냥 마음을 비웠다”며 “수술 당시에는 ‘내가 수술을 잘 마치고 살 수 있을까’라는 생각에 정말 힘들었다”고 전했다.


이어 그녀는 “그래도 ‘일주일 뒤 딸의 생일날 미역국을 꼭 끓여주겠다’고 다짐했다”며 딸을 생각하며 두려움을 극복했다고 말했다.


한편, 얼굴의 반이 붉은 점으로 뒤덮인 채 태어나 부모에게 버림을 받고 보육원에서 자란 것으로 알려진 김희아 씨는 작년 KBS 1TV ‘강연 100℃’에 출연해 많은 사람들에게 희망을 전하며 스타강사로 입지를 다졌다.


이후 그녀는 역경을 딛고 일어난 자신의 이야기를 담은 ‘내 이름은 예쁜 여자입니다’, ‘우리 엄마라서 감사해요’ 등 저서와 강연활동으로 수많은 사람들에게 ‘희망전도사’로 등극했다.

<사진=KBS 2TV, ‘여유만만>



 

  • 58%
  • 42%
  • 코스피 : 2389.04상승 17.9618:02 12/09
  • 코스닥 : 719.49상승 6.9718:02 12/09
  • 원달러 : 1301.30하락 16.718:02 12/09
  • 두바이유 : 73.09하락 1.7618:02 12/09
  • 금 : 1801.50상승 3.518:02 12/09
  • [머니S포토] 한국 찾은 아바타2
  • [머니S포토] '선생님과 함께 수능 성적 확인'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 [머니S포토] 김영대·박주현·박상우·김우석 '금혼령 파이팅!'
  • [머니S포토] 한국 찾은 아바타2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