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호감 2년 만에 상승…윤리지수는 여전히 '바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나라 국민들이 기업에 대한 호감도가 2년만에 상승했다.

대한상공회의소가 현대경제연구원과 함께 전국 20세 이상 남녀 1000여명을 대상으로 '2013 하반기 기업호감지수'를 조사한 결과 100점 만점에 51.1점으로 집계됐다.

기업호감지수란 국민들이 기업에 대해 호의적으로 느끼는 정도를 지수화한 것으로 국가경제 기여, 윤리경영, 생산성, 국제경쟁력, 사회공헌 등 5대 요소와 전반적 호감도를 합산해 산정한다. 50점을 기준으로 100점에 가까울수록 호감도가 높은 것으로 해석된다.

국민의 기업호감도는 2012년 상반기 50.9점을 기록한 이후 3개 반기 연속 하락해 지난해 상반기인 보통수준인 50점을 밑돌았다.

지난해 하반기에는 상반기에 비해 대부분의 항목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나 생산성은 67.8점으로 상반기에 비해 6.1점 상승했으며, 국가 경제 기여는 3.3점 개선된 54.5점으로 집계됐다. 국가경쟁력은 1.8점 올라 76.6점을 기록한 반면, 윤리경영 실천은 1.5점 늘었지만 여전히 25.2점으로 나타났다.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