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유출, 카드사 이미지 타격… BMSI지수 동반하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객정보 유출 사태로 전체 신용카드사들의 이미지가 동반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이번 사태로 카드업계에 대한 고객들의 불신이 커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더욱이 앞서 은행 등 타 금융기관에서도 고객정보 유출에 관한 사고가 빈번했기 때문에 금융업계는 금융권 전반으로 불신이 확산될 조짐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

4일 여론조사업체인 리얼미터가 지난달 실시한 11개 카드사에 대한 브랜드지수(BMSI)조사 결과 고객정보가 유출된 KB국민·NH농협·롯데카드 등 카드 3사를 포함해 신한카드와 삼성카드 등의 지수도 떨어졌다.

롯데카드는 정보유출 항목이 공개된 지난달 17일 전후로 지수가 33.1에서 27.6으로 5.5포인트 떨어졌다. KB국민카드도 51.1에서 46.2로 4.9포인트 하락했고, 농협카드는 39.1에서 38.5로 0.6포인트 낮아졌다.

또한 업계 1위인 신한카드 지수도 같은 기간 52.3에서 50.5로 1.8포인트 떨어졌으며 삼성카드는 41.7에서 39.6으로 2.1포인트 하락했다. 씨티은행카드와 우리카드도 정보유출 이후 각 1.2, 0.4포인트 감소했다.

반면 외환카드와 하나SK카드의 BMSI지수는 5.7, 4.8포인트 각각 올랐고 현대카드는 0.2포인트 소폭 상승했다. 기업은행카드의 경우 변화가 없었다.
 

  • 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15:30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15:30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15:30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5:30 06/24
  • 금 : 73.43상승 0.9115:30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