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황창규호, 삼성 출신 재무실장 영입…배경 관심 집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황창규 KT 신임 회장
황창규 KT 신임 회장
황창규 KT 회장이 재무실장으로 삼성출신의 인사를 영입한 것을 두고 배경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KT는 지난달 말 단행한 임원인사에서 김인회 전 일본삼성 경영기획팀 상무를 재무실장(전무)에 선임했다. 이를 두고 삼성출신이었던 황 회장이 친정식구나 다름없는 삼성출신 임원을 영입하며 조직구축에 나섰다는 추측이 오가고 있다.

특히 김 전무 외에 삼성출신으로 이우석 전 삼성에버랜드 인사지원실장(전무)도 영입 대상으로 거론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황 회장은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부장 및 대표이사 부사장, 반도체 총괄사장, 기술총괄 사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23:59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23:59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23:59 06/24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23:59 06/24
  • 금 : 73.73상승 0.323:59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