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은이 길 언급, 자밀라 급노화 이유보다 ‘신선한 이야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개그우먼 송은이(41)가 가수 길(37)과 가상 데이트를 통해 ‘여자’라는 감정을 느꼈다고 고백했다.


지난 6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 3’에는 정준하, 송은이, 공현진, 인피니트의 성규, 자밀라 등이 출연했다.


이날 송은이는 MBC ‘무한도전’의 ‘IF-만약에’ 특집에서 가상 연인으로 출연했던 길과의 데이트에 관한 솔직한 마음을 밝혔다.


송은이는 "'진지한 마음으로 접근해야겠다' 싶어 노력을 많이 했다"며 "중간에 감정이 몇 번 깨질 때도 있었지만 '길은 나와 사귀는 애야'라고 최면을 걸었다"고 말했다.


또 송은이는 “길이 데이트 코스를 처음부터 끝까지 준비해왔다. 생전 처음으로 남이 구워주는 고기를 먹어 봤다”며 “항상 내가 남을 이끄는 스타일이라 누가 해주는 게 처음에는 어색했다. 그런데 받아보니 좋더라”고 말했다.


이어 “풍선 이벤트를 해줄 때 나도 여자구나 생각을 했다. 정말 감동이었다. 길을 통해 평생 몰랐던 부분을 알게 됐다”고 느낀 바를 털어놓았다.


한편 이날 송은이와 함께 출연한 자밀라는 남자 친구 때문에 마음 고생을 해 갑자기 늙었다고 '급노화 이유'를 밝혀 주목을 끌었다.

<사진=KBS2 ‘해피투게더’>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