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관련 고지도(古地圖) 문화재 등록 추진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동팔도봉화산악지도(출처=문화재청보도자료)
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은 독도에 대한 사랑과 관심을 확산하기 위하여 근대 시기의 독도 관련 고지도 등에 관한 조사를 수행하여 문화재 등록을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현재 독도가 표기된 고지도는 국립중앙박물관에 소장되어 있는 <동국대지도(東國大地圖)>, <청구관해방총도(靑丘關海防摠圖)>, <해동여지도(海東輿地圖)>, <청구도(靑邱圖)>와 규장각한국학연구원에 소장된 <해동지도(海東地圖)> 등 11건이다. 

고지도 외에 「삼국유사(三國遺事)」, 「조선왕조실록(朝鮮王朝實錄)」 등 5건의 독도 관련 고문헌은 국보·보물 등 문화재로 지정되어 있다.

문화재청은 올해 국립중앙박물관, 독도박물관, 영남대박물관 등에서 소장하고 있는 근대 시기의 독도 관련 고지도·고문헌 자료에 대하여 관계전문가 자문을 받아 문화재 등록조사 대상을 선정하고 등록조사를 수행한 후, 문화재위원회 검토·심의 등을 거쳐 문화재 등록을 추진할 계획이라 밝혔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67.15하락 59.5218:03 10/30
  • 코스닥 : 792.65하락 21.2818:03 10/30
  • 원달러 : 1135.10상승 3.718:03 10/30
  • 두바이유 : 38.26하락 1.3818:03 10/30
  • 금 : 38.26하락 1.0118:03 10/3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