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미국서 특허괴물과 분쟁 '승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전자, 미국서 특허괴물과 분쟁 '승리'
LG전자가 미국에서의 특허 분쟁에서 또 한번 승리했다.

LG전자는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가 19일(현지시간) TPL이 LG전자를 상대로 제기한 특허침해 심판에서 LG전자의 손을 들어줬다고 21일 밝혔다. LG전자는 지난해 2월에도 MPT와의 소송에서 승소한 바 있다.

TPL은 특허를 보유하고 있지만 관련 제품은 생산하지 않고 주로 특허 소송을 통한 합의금이나 손해배상금으로 이익을 얻는 NPE(Non Practicing Entity)로 분류되는 회사다. 흔히 특허괴물(Patent Troll)이라고 한다.

TPL은 2012년 7월 ITC와 캘리포니아북부 여방지방법원에 자사가 보유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 특허를 침해했다며 LG전자를 제소했다.

이에 대해 LG전자는 지난해 열린 관련 심판에서 반박했다. ITC 행정판사도 지난해 9월 LG전자가 이번 건과 관련해 무혐의라고 예비판정을 내렸다. 또한 ITC 전체 위원회도 행정판사의 예비판정을 받아들여 이번에 최종 무혐의로 결정했다.

김주섭 LG전자 특허센터의 상무는 “LG전자는 TPL의 특허가 우리 제품에 적용되지 않았다고 항상 강조해왔다”며 “ITC의 최종 판정이 LG전자의 정당성을 입증해준 부분 대해 감사한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