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해외건설 수주 140억弗' 달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화건설이 지난 6일 사우디국영광업회사 등이 발주한 935억달러(한화 1조50억원) 규모의 인산생산설비 화공 플랜트 공사 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한화건설은 해외건설 수주 140억달러를 달성했다.

이 같은 한화건설의 글로벌 경영성과는 2007년 본격 가동된 한화그룹의 글로벌 전략과 맥을 같이하고 있다.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은 2007년 1월 태국 방콕에서 해외사업진출 전략회의를 열어 해외사업진출 6대 실행테마를 제시하며 그룹의 글로벌화를 본격 지휘한 바 있다. 해외사업진출 6대 실행테마는 ▲그룹 전략 및 그룹사의 기업 전략 업그레이드 ▲해외사업 추진 프로세스 재구축 ▲해외 조직관리체계 재정비 ▲해외사업 추진을 위한 인력확보 ▲해외사업 활성화를 위한 목표관리 체제 구축 ▲그룹의 해외사업 전략 컨트롤타워 구축 등이다.
한화건설 해외 매출액 증가 추이.(자료제공=한화건설)
한화건설 해외 매출액 증가 추이.(자료제공=한화건설)
김 회장의 글로벌경영 전략에 힘입어 한화건설의 해외매출 실적은 2007년부터 꾸준히 증가했다. 2013년에는 전체 매출 4조원에서 해외 매출 비중이 44%(1조8000억원)를 차지하는 등 비약적으로 발전하고 있다. 한화건설은 2015년까지 매년 25%의 매출성장을 유지, 해외매출 비중을 65%까지 끌어올려 글로벌 건설사로 도약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이를 위해 한화건설은 여천NCC·한화케미칼 등 국내 플랜트공사에서 축적된 케미칼 및 파워 플랜트공사 기술력과 신도시 개발사업의 경험을 바탕으로 해외 신규시장을 개척한다는 전략이다.

이라크·사우디·알제리·필리핀 등 이미 공사가 진행 중인 진출국과 인접국을 중심으로 사업거점을 확장하되 Country Risk 등을 고려한 다양한 접근 방식으로 신규시장 진출을 모색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철저한 사전준비와 계획을 위해 단계별로 지역거점을 운영하고 이를 통해 수주의 기회를 더욱 확대해 글로벌시장을 개척할 계획이다.

이근포 한화건설 대표이사는 “올 한해 전임직원이 쇄금탁석(碎金濯石)의 정신으로 글로벌 건설사로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