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었다놨다'신소율, "신입사원 됐어요"..사원증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신소율이 신입사원으로 변신, 입사 인증샷을 공개했다. 

신소율의 소속사 가족액터스는 KBS 2TV 드라마스페셜 ‘들었다 놨다’ (연출 이정섭/ 극본 유미경)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신소율은 사원증을 들고 상큼한 미소를 짓고, 전화 업무에 열중하는 등 여느 회사원과 다를 바 없는 모습을 보였다.

드라마 스페셜 <들었다 놨다>의 촬영 관계자는 “신소율이 사원증을 받고 마치 진짜 신입사원이 된 것처럼 정말 기뻐하고 뿌듯한 모습을 보여 사회 초년생 분위기가 물씬 풍겼다”며 “신소율은 평소 털털한 성격으로 알려져 있지만, 밝고 애교도 많아 스태프들 사이에 활력소가 됐다”고 전했다.

<들었다 놨다>는 40대 노총각 남궁상(김C 분)이 새로 회사에 들어온 동갑내기 노처녀 이은홍(우희진 분)과 20대 진아(신소율 분) 사이에서의 로맨스를 그려나가는 드라마로, 남궁상이 삶의 남은 한 조각을 찾아 퍼즐을 완성하는 과정을 유쾌하게 그려낸 작품.

가수 김C, 배우 우희진, 신소율 등이 출연하며 오는 2월 23일 밤 11시 55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제공=가족액터스>
 

  • 0%
  • 0%
  • 코스피 : 2327.89상승 19.8118:03 09/29
  • 코스닥 : 848.15상승 12.2418:03 09/29
  • 원달러 : 1169.50하락 4.118:03 09/29
  • 두바이유 : 42.87상승 0.4618:03 09/29
  • 금 : 41.41하락 0.5718:03 09/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