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미주 서안 및 대서양 항로 17개 노선 확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상선 컨테이너 선박
▲현대상선 컨테이너 선박
현대상선은 ‘G6 얼라이언스’ 소속 선사들과 아시아-미주 서안 및 대서양 항로까지 확대하기로 한 서비스 노선 17개를 확정했다고 21일 밝혔다.

현대상선은 이번에 확정된 아시아-미주 서안 및 대서양 서비스는 2분기 내에 개시할 예정이다. 이로써 현대상선의 서비스 경쟁력이 크게 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이번 노선 확정으로 고객사들은 다양한 지역으로의 보다 빠른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며 “G6의 협력을 통해 고객사의 다양한 요구사항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어 한차원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상선은 앞으로도 G6 회원사간 지속적인 협력을 강화해 고객들에게 다양하고 경쟁력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G6는 현대상선이 소속돼 있는 뉴월드얼라이언스(TNWA)와 그랜드얼라이언스(GA)가 합쳐 아시아-유럽 항로에서 2011년 말 출범한 얼라이언스다. 여기에는 TNWA 소속의 현대상선을 비롯해 APL(싱가포르), MOL(일본)과 GA 소속의 하팍로이드(독일), NYK(일본), OOCL(홍콩) 등 6개 해운회사가 참여하고 있다. 2012년 3월 구주 항로와 지중해 항로에서 협력 서비스를 개시했으며 지난해 5월에는 아시아-북미동안 항로까지 서비스를 확대했다.

이번 현대상선과 G6가 새롭게 선보이는 항로는 아시아-북미 서안 항로 12개 서비스, 대서양 항로 5개 서비스 등 총 17개 노선이다.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