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정원' 김사권 첫 촬영 소감 "정유미 배려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엄마의 정원' 김사권 첫 촬영 소감 "정유미 배려로..."
배우 김사권이 일일드라마 '엄마의 정원'의 첫 촬영 인증샷과 함께 소감을 밝혔다.

김사권의 소속사인 가족액터스는 이와 관련해 24일 2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속 김사권은 흰 가운을 입고 있다. 극중 하동창 역할을 맡은 김사권은 주인공 서윤주(정유미)의 대학 선배로 훈훈하고 쾌활한 성격을 지닌 동물병원원장으로 출연하는데, 동물병원 안에서 흰 수의사 가운을 입고 대본과 함께 인증샷을 남긴 것.

김사권은 “첫 촬영이라 많이 긴장했지만 상대배우인 정유미의 배려심 깊은 마음과 노도철 감독님의 인자함으로 편히 촬영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맡은 역할에 충실해 좋은 연기를 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MBC에서 3월 ‘제왕의 딸 수백향’ 후속으로 방송될 일일 드라마 ‘엄마의 정원’은 따뜻한 가족 드라마로 <천 번째 입맞춤>, <사랑해 울지마>의 박정란 작가와 <반짝반짝 빛나는>, <종합병원2>의 노도철PD가 참여한다.

<사진제공=가족액터스>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