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럭스형 유모차'오르빗 G3' 韓美 동시 론칭..200대 한정 예약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공=오르빗베이비
▲제공=오르빗베이비
제시카 알바, 크리스티나 아길레라, 비욘세 등 헐리웃 스타들이 사용해 화제가 된 미국의 프리미엄 유모차 브랜드 ‘오르빗베이비(www.orbitbaby.co.kr)’가 디럭스형 유모차 ‘G3’를 한국과 미국에서 동시에 출시하며 200대 한정 예약판매를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오르빗베이비(Orbit baby) ‘G3’는 3년여의 개발 기간과 200억 원에 이르는 개발비용을 투자하여 탄생되었으며 기존 ‘G2’ 디럭스형 유모차에서 디자인과 기능을 업그레이드시킨 제품이다.

특히 특수코팅이 적용된 고급스러운 블랙 프레임에 블랙, 모카, 루비 3가지 색상의 시트와 9가지 색상의 선쉐이드를 조합하면 최대 27가지의 색상 조합이 가능해 소비자만의 개성을 살린 유모차를 구성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오르빗베이비 G3 유모차의 UPF50+의 선쉐이드는 자외선 차단율이 98%에 달해 아이를 태양으로부터 안전하게 지켜주며 더욱 넉넉해진 장바구니와 생활 방수 기능은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여준다.

아울러 유아 뇌의 성장발육에 치명적인 것으로 알려진 일명 ‘흔들린 아이 증후군’을 막아주는 헤드쿠션을 장착하고 피부가 민감한 아이를 위해 유럽 친환경 마크인 ‘에코텍스 표준(Oeko-Tex Standard?)’ 인증을 받은 무독성 패브릭 소재를 사용하는 등 아이들 안전에 만전을 기했다.

오르빗베이비는 특허 받은 ‘스마트 허브’ 기술을 적용, 좌석 분리 없이 아이와 엄마가 마주 보는 양대면 기능을 기본으로 원하는 모든 방향으로 360도 회전할 수 있다. 이는 아이에게는 넓은 세상을 다양한 각도에서 감상할수 있어 사회성을 발전시키는 데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부모에게는 쉽게 좌석의 방향을 바꿀 수 있는 편의성을 제공하는 기술이다.

또한, 위험 상황에서도 민첩한 대응이 가능한 ‘플립플랍 브레이크 시스템’, 부드러운 핸들링을 가능하게 해주는 바퀴의 ‘볼베어링 시스템’ 등 첨단기술이 접목되어 있다.

오르빗베이비 관계자는 “기존 모델인 ‘G2’는 제시카 알바, 하이디 클룸 등 헐리웃 스타들의 선택을 받은 유모차로 알려지며 주목을 받았다.”며 “트렌드를 앞서가는 스타일과 혁신적인 기능은 오르빗베이비가 헐리웃 톱스타들뿐만이 아닌 전 세계인의 사랑을 독차지한 비결”이라고 전했다.

이어 “기존 모델 ‘G2’의 인기에 힘입어 신제품 ‘G3’는 韓·美 동시 출시를 기획하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G3유모차는 2월 25일부터 전국 백화점 파코라반베이비, 롯데백화점 코지가든 매장, 직영 하이베베 매장에서 200대 한정으로 예약 판매되며 예약 신청 고객 모두에게 리즈 위더스푼, 기네스 펠트로 등 헐리웃 스타들이 애용하는 것으로 유명한 명품 기저귀가방을 선물로 증정한다.

G3 판매 가격은 135만원이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5상승 8.0209:10 04/16
  • 코스닥 : 1016.54상승 2.6409:10 04/16
  • 원달러 : 1117.70상승 0.109:10 04/16
  • 두바이유 : 66.94상승 0.3609:10 04/16
  • 금 : 64.17상승 1.6109:10 04/16
  • [머니S포토] 사의표명 정세균, 마지막 '중대본' 회의, 참석
  • [머니S포토] 사의표명 '정세균' 정부청사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사의표명 정세균, 마지막 '중대본' 회의, 참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