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나는로맨스’ 조안, 반사판 필요 없는 뽀얀 ‘화이트 니트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화이트 컬러는 청순미를 비롯 여성미를 한껏 끌어올리는 마법의 컬러다. 새하얀 컬러가 피부를 더욱 뽀얗게 하고 얼굴빛을 환히 밝혀준다. 특히 루즈핏의 편안한 니트는 집에서도 간편하게 입을 수 있고, 외출시에는 가볍게 외투만 걸쳐줘도 멋을 낸 듯 세련된 느낌을 자아낸다.


▶스타일링 : 페미닌 홈웨어룩 ‘반사판 니트’ 하나면 끝

새하얀 화이트 컬러가 반사판 없이도 피부를 환히 밝혔다. 배우 조안(장채리 역)이 지난 2월 25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빛나는로맨스’ 25회에서 화이트 니트룩을 선보였다. 감성적인 짜임이 돋보인 니트는 보기만해도 보들보들한 촉감이 전해지면서 여성스럽고 귀여운 느낌의 홈웨어룩을 완성했다.

image

▶브랜드&가격 : 조안이 선보인 화이트 니트는 ‘애드호크’ 제품으로 6만 원대이다.

<사진=MBC ‘빛나는로맨스’, 애드호크>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