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소설 출신 장르소설, 종이책 판매성적도 양호..'이매망량애정사' 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공=인터파크 도서
▲제공=인터파크 도서
웹소설 출신 장르소설이 전자책에 이어 종이책으로도 인기를 끌고 있다.

온라인서점 인터파크도서(book.interpark.com)는 2월 26일 출간 예정인 장르소설 '이매망량애정사(전2권)'가 약 열흘간의 예약판매기간 동안 1백50여권 이상 판매됐다고 밝혔다. 이는 인지도 높은 기성작가가 아닌 신인작가로는 매우 이례적인 일.

'이매망량애정사'는 제1회 네이버 웹소설 공모전 대상 수상작으로 천방지축 도깨비 망량과 여자 이연의 아름다운 로맨스를 그렸다. 네이버 웹소설 연재 기간 동안 수많은 독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으며 누적 조회수 600만 이상을 기록했고 현재 웹연재는 종료된 상태.

웹소설 화제작이 종이책으로 인기가 이어지는 경우는 이뿐 아니다. 네이버 웹소설 연재 후 지난 해 8월 종이책 출간된 '북촌 꽃선비의 연인들(전2권)' 역시 인터파크도서를 통해서만 800권 이상 누적판매 되었다.

이밖에 '광해의 연인', '당신을 주문합니다', '늑대 인간의 신부' 등의 웹소설도 종이책 출간 후 좋은 반응을 얻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홍성원 인터파크도서 문학인문팀 MD는 “웹에서 연재되었던 작품이 종이책으로 플랫폼을 이동해 온 후에도 여전히 매력을 잃지 않고 다수 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는 점이 흥미롭다”며 “성인 월평균 독서량이 한 권도 채 되지 않는 실태 속에서 장기 침체를 겪고 있는 출판 시장에 재미를 검증 받은 장르소설의 출간이 독서습관 활성화에 기여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네이버 외에 웹 연재 플랫폼을 제공하는 곳도 늘고 있다. 인터파크도서는 지난 해 하반기 오픈한 도서 전문 사이트 ‘북DB(bookdb.co.kr)’ 도 ‘웹소설’ 카테고리에 ‘나도 작가!’ 코너를 마련, 누구나 연재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8:0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8:0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8:0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8:03 01/28
  • 금 : 55.74상승 0.4218:03 01/28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