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멤버십라운지' 고품격 휴식공간으로 탈바꿈

서울역 코레일멤버십라운지 개소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연혜 코레일 사장(오른쪽 5번째)이 서울역 코레일멤버십라운지 오픈식에서 커팅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코레일)
최연혜 코레일 사장(오른쪽 5번째)이 서울역 코레일멤버십라운지 오픈식에서 커팅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코레일)
코레일은 28일 오전 서울역 3층에서 최연혜 코레일 사장을 비롯한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역 코레일멤버십라운지 개소식을 개최했다.

새롭게 문을 연 코레일멤버십라운지는 일평균 15만명 이상이 이용하는 코레일의 대표역 서울역을 국제적 수준의 명품역으로 만들기 위한 ‘서울역 리뉴얼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지난 2012년부터 추진한 서울역 리뉴얼 사업은 서울역의 각종 시설물 디자인 개선을 통해 고객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코레일의 창조·디자인 경영에 따른 것이다.

서울역은 그동안 종합안내센터, 중소기업 명품마루, 도시락 매장 등 시설 개선과 공간을 재배치해 이용의 편의를 도모하고, 청색과 흰색을 조합한 색상으로 내부를 도색해 실내 분위기를 밝고 쾌적한 분위기로 개선했다.

서울역 코레일멤버십라운지는 전통가옥의 문양 등 고풍스런 전통미와 현대의 편의성이 조화를 이루도록 내·외부의 인테리어를 디자인했다. 특히 기존 라운지가 있던 2층에서 보다 한적한 3층으로 이전하면서 고객 이용 편의를 위해 규모를 2배 이상 확장했다.

멤버십라운지를 3층으로 이전하면서 오픈 콘서트홀에서 열리는 각종 문화공연을 관람하는 등 회원들의 문화공감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라운지 내부에는 컴퓨터, 유·무선 인터넷 등 각종 편의시설을 갖추었으며 철도회원들은 휴대폰 충전, 도서, 신문 열람, 음료 등 다양한 서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코레일은 서울역을 시작으로 용산역, 대전역, 동대구역, 부산역 라운지도 점차적으로 리뉴얼을 통해 세련되고 편안한 휴식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최연혜 코레일 사장은 “코레일은 디자인 경영이 창조경제의 핵심으로 보고 지난해부터 서울·용산역의 리뉴얼사업 등 많은 분야에서 디자인을 개선해 왔다”며 “고객들이 더욱 편리하고 안락하게 철도를 이용할 수도록 철도역의 내부공간 운영과 디자인을 개선하여 고객에게 사랑받는 명품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