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유출 불안하다면 '무료' 신용정보보호 신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카드정보 유출사태로 개인정보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음에도 별 뾰족한 관리수단을 찾지 못한 금융소비자들이 많다. 이러한 상황에서 기본적으로 챙겨 볼 사항이 신용평가사 코리아크레딧뷰로(KCB)가 1년간 무료 제공하는 신용정보보호 서비스다.
 

정보유출 불안하다면 '무료' 신용정보보호 신청
KCB는 카드정보 유출사태 관련 사죄의 차원에서 지난달 16일부터 내년 2월12일까지 1년간 전국민을 대상으로 신용정보보호 서비스인 '전국민 금융명의보호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카드발급, 대출개설 등 신규 금융거래 시도 시 발생하는 신용조회의 알람 및 차단을 통해 제3자가 임의로 고객님 명의의 신규 금융거래를 할 수 없도록 예방해주는 서비스로 이용하고자 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웹페이지(www.safety-check.co.kr)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이번 서비스는 이용자 본인만이 신청할 수 있으며, 2015년 2월12일까지 무료로 제공된다. 무료 서비스기간이 끝나도 유료 서비스로 자동 전환되지 않는다.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