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새 코너, 기리표 웃음공격 ‘배꼽단속 시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개콘 배꼽도둑’

배꼽 단속이 시급하다. 지난 3월 2일 KBS2 ‘개그콘서트’에서는 개그맨 김기리가 전면에 나선 ‘배꼽도둑’이라는 새 코너가 시청자들에게 웃음 폭탄을 안겼다.


‘배꼽도둑’은 ‘개그콘서트’(이하 개콘)를 떠나 야채장사를 하고 있는 개그 고수 김기리. 그리고 그의 개그맨 동료, 선후배들이 그를 다시 ‘개콘’으로 회유하는 과정을 그렸다.


김기리는 ‘개콘’으로 돌아오라는 동료 이문재에게 “나 개그 같은 것 잊은 지 오래다. 무대 위에서 아등바등 살 때보다 지금이 더 행복하다”고 말하며 돌려보냈다.


이어 그는 “지금 몇 시나 됐나?”라는 질문을 받자 자신도 모르게 “이다도시, 오박씨, 택시, 근시” 등의 특유의 말장난 개그를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김기리가 설득당하지 않자 이문재는 선배 박영진을 불렀다. 박영진은 시종일관 몸 개그를 펼쳐 김기리를 자극했고, 웃음을 참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김기리의 모습이 또 다른 웃음을 만들어냈다.


한편, 그간 ‘개그콘서트’에서 ‘생활의 발견’, ‘불편한 진실’ 등으로 인기를 얻었던 김기리가 ‘배꼽도둑’으로 제2의 전성기를 맞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KBS2 ‘개그콘서트’>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5:32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5:32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5:32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5:32 11/29
  • 금 : 1740.30하락 13.715:32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