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우리에도 일요일 송금센터 생겨요"

외환은행, '송우리 일요송금센터' 개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외환은행은 경기 북부지역에 거주하는 외국인 근로자의 금융 편의를 위해 경기도 포천시에 '송우리 일요송금센터'를 열고 2일부터 본격적인 영업을 개시하였다고 4일 밝혔다.
송우리 일요송금센터는 지난 2005년부터 영업중인 서울의 혜화동 일요송금센터에 이어 외환은행이 두번째로 개점하는 일요송금센터다. 
 

"송우리에도 일요일 송금센터 생겨요"
이번에 개점한 송우리 일요송금센터는 경기도 포천시 소흘읍 송우리 내 이슬람사원 건물 2층에 위치하며 평일에 은행 방문이 어려운 외국인 근로자의 송금, 환전 업무는 물론 통장 개설 등 일반 은행 업무도 가능하다. 영업시간은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이며, 설날 당일과 추석연휴 기간 내 일요일만 쉰다. 자동화기기는 365일 이용이 가능하다. 특히 일요일에만 영업을 하는 일요송금센터의 특성상 평일 및 토요일에는 외국인 근로자를 비롯한 다문화가정 등의 친목, 교육 및 행사 장소로 이용 가능하게 개방함으로써 지역 커뮤니티 활성화와 금융소외계층의 편의를 도모할 예정이다.
 
개점 기념행사로 4월27일까지 센터를 방문해 이용하는 외국인근로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LED TV’ 등 다양한 경품 및 사은품도 제공한다.
 
외환은행은 이번 송우리 일요송금센터 개점으로 전국에 총 13개의 일요일 영업점을 운용하게 됐다. 외국인 근로자 밀집 지역 위주로 평일과 일요일에 모두 문을 여는 일요영업점 11곳과 일요일에만 문을 여는 일요송금센터 2곳에서 외국인 근로자의 휴일 은행업무를 돕는다. 또한 한국에 귀화한 태국, 네팔, 방글라데시, 중국, 베트남 출신 외국인들을 채용하여 한국말이 서툰 외국인 근로자에게 편리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외환은행 박종영 마케팅본부 전무는 “외국인 근로자들이 열심히 일해서 번 돈을 본국으로 편리하고 안전하게 송금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송우리 일요송금센터를 개점하게 되었다”라며 “앞으로도 외환은행은 150만 명을 넘어선 국내 체류 외국인 고객들에게 더 많은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다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5:32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5:32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5:32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5:32 03/05
  • 금 : 63.11상승 1.6715:32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