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현 CJ그룹 회장도 등기이사직 물러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한재호 기자
(서울=뉴스1) 한재호 기자
이재현 CJ그룹 회장이 일부 계열사의 등기이사직에서 물러날 전망이다.

CJ그룹 관계자는 "이 회장은 총 8개 계열사의 등기이사를 맡고 있는데 이달 말 3개 계열사의 등기이사직이 만료된다"며 "임기가 만료되는 계열사의 등기이사직을 재선임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CJ그룹은 3월21일 주주총회를 열 계획이다.

현재 이 회장은 CJ, CJ제일제당, CJ대한통운, CJ오쇼핑, CJ CGV, CJ E&M, CJ시스템즈, CJ GLS 등 8개 계열사의 등기이사이며 이중 CJ E&M, CJ CGV, CJ오쇼핑 등 3곳의 등기이사직이 이달 만료된다.

한편 이 회장에 앞서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그룹 계열사의 모든 등기이사직에서 물러났고, 지난달에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한화 등 7개 계열사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난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2995.83하락 103.8614:00 02/26
  • 코스닥 : 905.47하락 30.7414:00 02/26
  • 원달러 : 1122.50상승 14.714:00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4:00 02/26
  • 금 : 65.39상승 2.514:00 02/26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