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용품 쇼핑, 女는 ‘멋’ VS 男은 ‘쾌적한 환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G마켓)
(사진=G마켓)
G마켓이 최근 한 달(1월28일~2월27일)간 전년 동기 대비 자동차용품의 남녀 구매 패턴을 조사한 결과, 여성의 수요가 남성에 비해 눈에 띄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4일 G마켓에 따르면, 해당 기간 차량용 튜닝용품 구매가 여성은 74% 증가한 데 비해 남성은 13% 증가하는 데 그쳤다.

특히 여성 드라이버들은 핸들튜닝, 계기판튜닝, 흡기튜닝, 몰딩 등을 선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차량용 익스테리어용품의 경우도 여성은 58% 구매가 늘어난 반면 남성은 11%에 그쳐 튜닝용품과 비슷한 양상을 보였다. 익스테리어 용품을 이용해 주유구커버, 와이퍼, 차량번호판 등 쉽게 외관을 꾸밀 수 있어 멋을 중시하는 여성들에게 인기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소화기, 삼각대, 냉온장고, 선풍기 등 차량용 안전·편의용품의 경우에도 남성 구매는 불과 1% 증가하는 데에 그친 반면 여성은 15% 증가하며 큰 차이를 보였다. 여성 운전자들이 상대적으로 자동차의 멋과 함께 안전, 편의에도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것. 오토바이와 헬멧, 보호장구 등 오토바이 안전용품 수요도 여성이 남성보다 증가폭이 더 컸다. 여성은 37% 증가했고, 남성은 21% 증가한 것으것로 조사됐다.

이에 반해 남성의 경우는 ‘쾌적한 환경’을 위한 구매가 높게 나타났다. 방향제, USB공기청정기 등 차량용 공기청정 용품의 경우 남성 구매량은 76% 증가했지만 여성은 41% 증가하는 데에 그쳤다. 차량용 소형 진공 청소기, 셀프 세차키트 등의 세차용품 구매는 남성이 39%, 여성이 14% 증가했다.
 

김수연
김수연 newsnews@mt.co.kr  | twitter facebook

'처음처럼'을 되뇌는 경험주의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5:32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5:32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5:32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5:32 03/08
  • 금 : 66.37상승 3.2615:32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