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중공업, 창원대와 손잡고 '두산중공업학과' 개설

두산중공업 기술직 사원 대상, 3일 학사 일정 시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두산중공업, 창원대와 손잡고 '두산중공업학과' 개설

두산중공업은 창원대학교와 손잡고 창원대에 ‘두산중공업학과’를 개설, 지난 3일 학사 일정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융합형 우수 전문 인재 양성’을 목표로 학과 설치 및 운영에 관한 협약을 지난해 맺었다. 4년 과정인 이 학과는 두산중공업 직원들만 지원할 수 있으며 신입과정과 편입과정으로 나눠 각 30명 이내로 운영할 예정이다. 

올해는 20대부터 50대까지 다양한 연령대에 걸쳐 신입과정 27명, 편입과정 30명 등 총 57명이 소정의 입학시험을 거쳐 이번 학기에 등록했음. 신입생의 경우 기계공학, 경영, 교양 등에 걸쳐 모두 141학점을 이수하면 학사 학위를 받을 수 있다. 

수업은 평일에는 퇴근 후 두산중공업 창원 본사 내 강의실에서 진행되고 주말 수업은 창원대 캠퍼스에서 진행됨. 두산중공업은 학기당 등록금 50%를 지원하고, 성적우수자에게
장학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두산중공업 김명우 관리부문장은 “기술직 사원들의 자기계발과 비전 실현을 뒷받침하고
전문 기술인을 양성하는 목적까지 겸해서 두산중공업 맞춤형 학과 개설을 추진했다”면서
“산학협력의 모범사례이자 회사의 기술경쟁력을 높이는 계기도 될 것”이라고 말했다. 

두산중공업과 창원대는 학과를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두산중공업 직원을 창원대 외래 교수로, 창원대 교수를 두산중공업의 위촉연구원으로 활용하는 인력교류 방안도 이번
협약에 포함시켰다.

 

김진욱
김진욱 lion@mt.co.kr  | twitter facebook

'처음처럼'을 되뇌는 경험주의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