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바이오파마, '보령세포배양 일본뇌염백신' 심포지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4일 JW메리어트호텔에서 진행된 국내최초 세포배양 일본뇌염백신 론칭 심포지엄에서 소아청소년과 전문의들이 Vero세포배양 일본뇌염백신의 면역원성과 안전성에 대한 발표를 듣고 있다.
▲지난 4일 JW메리어트호텔에서 진행된 국내최초 세포배양 일본뇌염백신 론칭 심포지엄에서 소아청소년과 전문의들이 Vero세포배양 일본뇌염백신의 면역원성과 안전성에 대한 발표를 듣고 있다.
보령바이오파마는 지난 4일 서울 반포로 JW메리어트호텔에서 소아청소년과 전문의 4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국내최초 세포배양 일본뇌염백신(제품명: 보령세포배양일본뇌염백신) 론칭 심포지엄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3월 말 발매에 앞서 진행된 이번 심포지엄은 대한소아청소년과 정해익 개원의사회 회장이 좌장을 맡아 진행됐다.

이날 일본 미야자키 교수는 일본 내 역학 및 Vero세포배양 일본뇌염백신의 임상자료를 소개했다. 이어 홍영진 인하의대 교수가 일본뇌염백신의 최신지견을, 이환종 서울의대 교수가 세포배양일본뇌염백신의 국내임상 결과 발표를 통해 Vero세포배양 일본뇌염백신의 면역원성과 안전성에 대해 발표했다.

Vero세포배양 일본뇌염백신 국내 임상에는 서울대병원을 비롯해 서울성모병원, 경희의료원, 서울삼성병원, 이화여대목동병원, 인하대병원, 일산백병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길병원, 원자력병원 등 국내 대학병원들이 참여했다. 이번 심포지엄에도 서울 소재 대학병원 및 소아청소년과 개원의 등 전문의 약 400명이 참석했다.

Vero세포배앙 일본뇌염백신인 ‘보령세포배양일본뇌염백신’은 원숭이 신장세포(Vero 세포)를 대량으로 배양한 후 일본뇌염바이러스를 증식시키는 방법이다. 대량 공급이 가능하며 기존에 사용되는 백신보다 면역원성이 높고 항원성이 야생주에 가까워 다른 여러 일본뇌염 바이러스주에 비해 넓은 교차방어면역력이 특징이다.

Vero세포배앙 일본뇌염백신은 현재 일본, 미국, 유럽 등 주로 선진국에서 접종되고 있다. 국내에서는 보령바이오파마, 녹십자가 처음으로 생산, 공급하게 될 예정이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