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비트코인거래소 대표 숨진채 발견…자살 추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상화폐 비트코인거래소의 20대 여성대표가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됐다.

복수의 미국 언론매체들은 5일 비트코인 거래소 퍼스트메타의 대표 어텀 래드키(28)가 싱가포르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됐으며 사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자살로 추정된다고 보도했다.

래드키는 애플사 등 실리콘밸리 IT업무에 종사해오다가 2012년 퍼스트메타를 창업했다.

퍼스트메타 홈페이지에는 "우리의 친구이자 대표인 어텀 래드키의 비극적인 사망소식을 듣고 충격을 받았으며 슬퍼하고 있다"며 "유족과 가족, 지인들에게 깊은 애도를 표한다"는 글이 올라왔다.

한편 미래의 화폐로 떠올랐던 비트코인은 세계 최대의 거래소인 마운트콕스가 지난주 문을 닫은 데 이어 캐나다 플렉스코인은행도 해커에게 60만달러(약 6억4000만원)를 도난당하며 문을 닫은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8:03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8:03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8:03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8:03 05/18
  • 금 : 67.17상승 1.9118:03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