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내 '준고정금리' 주택대출,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르면 4~5월 중에 최소 5년간 금리 상승폭을 일정 수준 이하로 묶는 '준(準)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 상품이 나온다.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당국은 최근 주요 은행, 상호금융사, 보험사와 회의를 열어 이런 구조의 준고정금리 상품 출시를 협의했다.

준고정금리 상품은 최초 대출금리대비 금리 상승폭을 제한한다. 상승 제한폭은 대출 만기에 따라 1.5~3.0%포인트가 유력하다.

대출 시점으로부터 5년 안에 실세 금리가 1.5% 넘게 오르면 변동금리 대출자와 비교해 이득을 볼 수 있으나, 금리의 상승폭이 제한되는 만큼 대출 최초금리는 현행 변동금리 대출보다 높게 책정된다.

현재 업계에서는 코픽스(COFIX·은행자금조달지수) 기준 변동금리 대출과 순수 고정금리 대출의 중간쯤인 4% 안팎에서 금리를 정하는 것으로 논의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 0%
  • 0%
  • 코스피 : 3171.25상승 2.1710:50 04/14
  • 코스닥 : 1012.44상승 2.0710:50 04/14
  • 원달러 : 1121.30하락 4.610:50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0:50 04/14
  • 금 : 61.58상승 0.4810:50 04/14
  • [머니S포토] 윤호중·박완주, 더민초 주최 '원내대표 후보자 초청 토론회' 참석
  • [머니S포토] 주호영 "日 오염수 방출 결정, 주변국 사과·양해 구해도 모자랄 판에 적반하장"
  • [머니S포토] '4월에 때늦은 꽃샘추위'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윤호중·박완주, 더민초 주최 '원내대표 후보자 초청 토론회' 참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