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그룹, 지난해 미국서 로비로 100만弗 사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그룹, 지난해 미국서 로비로 100만弗 사용
삼성이 지난해 미국에서 로비자금으로 122만달러(12억9500만원)을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현지시간) 미국의 정치자금 추적·조사 전문 민간단체인 책임정치센터(CRP)에 따르면 지난해 삼성그룹은 자회사인 삼성전자아메리카(Samsung Electronics America)와 현지 전문 로비업체 '에이킨 검프' 등을 통해 총 122만달러(약 12억9500만원)의 로비자금을 지출했다.

이는 지난 2012년(88만달러)에 비해 38.6%나 증가한 것으로, 처음으로 한해 100만달러를 넘어서며 사상 최고액이다.

삼성그룹이 당국에 제출한 보고서에 따르면 로비자금 지출의 목적은 상당수가 지적재산권(IP) 침해, 특허소송 등과 관련된 것이다.
 

  • 0%
  • 0%
  • 코스피 : 3136.87상승 4.9909:20 04/12
  • 코스닥 : 991.10상승 1.7109:20 04/12
  • 원달러 : 1121.50상승 0.309:20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09:20 04/12
  • 금 : 60.94하락 0.309:20 04/12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4월 3주 오전 '비공개' 모임 개최한 민주당 초선의원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